• onlinecasinosite79

"토토사이트"국정감사 지적에 재입찰 공고 냈지만…또 ‘공정성 논란’ 부른

"토토사이트"국정감사 지적에 재입찰 공고 냈지만…또 ‘공정성 논란’ 부른



토토사이트

국정감사에서 공정성 논란이 일며 한 차례 입찰이 취소됐던 토토사이트 수탁자 사업 선정이 재입찰에 들어갔지만, 새 기준을 놓고도 여전히 ‘기존 사업자에게만 유리하다’는 논란이 일고 있다.




16일 국민체육진흥공단과 조달청 등에 따르면 공단은 지난 11일 새로운 사업자 제안요청서를 공개했다. 기존 제안요청서는 국내에 600곳 이상 지점이 있는 은행과 자금대행사 협약을 맺어야만 입찰에 참가할 수 있다는 조건을 붙였다. 그러나 이 같은 조건이 기존 사업자에게만 유리하다는 지적이 국회 국정감사 기간에 제기되며 공단은 새로운 조건을 붙였다.


새 제안요청서는 기존에 공정성 논란이 제기된 ‘국내 지점 600개 이상 보유’ 조건을 폐지하고, ‘은행의 복수 제안업체 협약체결을 허용토록 했다. 그러나 새로운 조건 하에서도 현재 6개의 대형 시중은행 중에 3곳은 이미 불참의사를 표명했고, 남은 3곳 중 2곳은 기존 수탁사업자와 자금대행계약을 체결하고 있어서 신규로 접촉할 수 있는 곳은 한 곳에 불과하다.


이 때문에 업계에서는 “전국 지점수가 적은 은행은 참여를 하더라도 소비자의 환급 문제를 개선할 수가 없어 낮은 점수를 받을 수밖에 없다”고 비판하고 있다. 한 업계 관계자는 “조건을 완화한다고 하면서 기존의 일반경쟁 입찰을 ‘제한경쟁’ 입찰로 변경해, 결국에는 은행과 자금대행계약을 체결하지 못한 업체는 입찰 자체에 응하지 못하도록 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앞서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에서는 염동열 자유한국당 의원이 “체육기금 조성액의 90% 이상을 차지하는 중요한 국책사업인 꽁머니 토토사이트 수탁사업자 선정이 때마다 홍역을 앓는 일이 되풀이되고 있다”며 “입찰과정에서의 불필요한 경쟁을 초래하는 은행 선정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수탁사업자는 사업운영과 시스템 관리라는 본연의 업무에만 충실하고, 은행 선정은 사업자 선정 후에 토토사이트 사업의 주체인 진흥공단이 책임지는 구조로 변경하는 것이 타당하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조회 0회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148길 51 스포츠토토사이트 빌딩
지번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동 안전토토사이트 스포츠토토판매점 앞 207-3 1층

토토사이트,메이저놀이터,메이저사이트목록,스포츠토토,승인전화없는토토사이트,가입전화없음,사설토토추천,안전놀이터검증,슈어맨,잡토토,승인전화없는꽁머니사이트,꽁머니환전,토토사이트추천,사설놀이터추천
(주)슈어맨  email : wlgnsrla11@gmail.com

: 02-5633-10292 

​제휴문의는 텔레그램 : totojet

FOLLOW

© 2023 by Sven Sagin. Proudly created with www.totosite.biz

  • Facebook
  • Twitter
  • YouTube
  • Pinterest
  • Tumblr Social Icon

제휴문의